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Navigation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관구, 프란치스코회, 작은형제회, 성 프란치스코, 아씨시, 프란치스칸, XpressEngine1.7.11, xe stylish

조회 수 4697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왜 나는 감동적인 하느님 체험을 하지 못하는가?

기도 중에 눈물을 흘리거나 감정적인 표현을 잘하는 이들을 보면서, 많은 이들은 “나는 왜 저런 체험을 할 수 없는가?”, “나도 저렇게 깊이 하느님을 체험하고 싶다!”라는 마음을 가집니다. 곧, 자신의 신앙을 그런 이의 신앙과 비교하여 약하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과연 그럴까요?

하느님께서는 각 사람에게 다른 달란트, 성향과 환경을 주셨습니다. 그러기에 감정이 발달한 사람이 있는가 하면 그렇지 않고 다른 것(이성)이 발달한 사람이 있습니다. 자기가 가지고 있지 않는 것을 가지고 그것이 채워지기를 바란다면, 좀 그러하지요...
하느님께서 허락하신 것을 기쁜 마음으로 받아들이고, 그 안에서 하느님을 찬미하는 이가 진정한 신앙인이 아닐까요?


우리는 세속적 욕구를 성취하기 위해 노력을 합니다. 그러면 대부분의 경우, 우리에게는 노력에 부합하는 열매가 따라옵니다. 그러면, 종교적 삶 역시 그러한가?
내가 사랑, 봉사, 희생 등의 덕행을 실천하면, 그만큼 나는 하느님의 사람이 되는가?
내가 기도를 많이 하면, 그만큼 하느님과의 관계는 깊어지는가?

꼭, 그렇지만은 않습니다.
하느님과의 진실한 만남에 사랑 실천, 봉사, 희생, 기도가 장애가 될 수 있습니다. 사랑, 희생 기도가 우리의 내면을 보는 데 도움을 주기도 하지만, 이것이 행위 자체에 머문다면 내면과의(주님의 영) 만남에 방해거리가 될 수 있습니다. “내면의 좁은 길”(개인과 하느님과의 만남)을 바라보기가 두려워 우리는 “평범하고 넓은 길”(종교적 행위들)에 머물러 있을 수 있습니다.

종교적 삶은 세속적 노력과 반대의 길을 가야합니다. 세속적 노력은 ‘나’를 내세우고 ‘나’를 확대시키는 것입니다. 소유를 통해, 나의 자질을 높이고, 나의 것을 많게 합니다.

종교적 삶은 ‘나’를 없애는 것, 죽이는 것입니다. 그 안에서 하느님의 말씀은 우리 마음에 들려오고 우리 마음을 채우실 것입니다.

‘나’를 죽이는 것이 아닌 ‘나’를 확대시키는 종교적 행위들에 우리는 주의해야 합니다. 이것들은 우리를 눈멀게 하여, 마치 우리가 진정한 신앙인인 양 착각하게 만듭니다.
서비스 선택
<-클릭 로그인해주세요.
댓글
?
Powered by SocialXE


자유나눔 게시판

자유롭게 글을 남겨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14 2006 감마영성 트레이너 기본과정 안내 감마영성 트레이너 기본 과정 1995년부터 한국에 뿌리내리기 시작한 감마교육(GAMMA, 총체적인 경영교육)이 감마(感摩, 감사하는 마음을 연마하는)영성운동으로 ... 전.진.상 교육관 2006.11.25 4512
1113 라 베르나 관상기도 모임안내 라베르나 프란치스칸 관상 기도 모임 안내 하느님으로부터 사랑을 늘 받고 있다는 사실을 깨달으면 늘 행복하다. 주님을 모시고 살면, 그 주님께서는 늘 나를 바... 김요한 2006.11.27 5762
1112 진리의 향연 며칠 전에 한글 학자 한 분의 '책 발간회에 참석하였습니다. 그 책 발간회는 단순한 하나의 홍보용 행사가 아니었고, 저자가 자신의 죽음을 앞두고, 아는 이들을 ... 김상욱 2006.11.27 5838
1111 진주하대동 프란치스코의 집 홈페이지 찬미 예수님, 진주하대동 프란치스코의 집 홈페이지가 열리지 않습니다. 진주 하대동 프란치스코 집과 연락을 꼭 하고 십슴니다. 방법을 알려주십시요 1 송제오르지오 2006.12.08 8960
» 왜 나는 감동적인 하느님 체험을 하지 못하는가? 왜 나는 감동적인 하느님 체험을 하지 못하는가? 기도 중에 눈물을 흘리거나 감정적인 표현을 잘하는 이들을 보면서, 많은 이들은 “나는 왜 저런 체험을 할 수 없... 1 김요셉 2006.12.10 4697
1109 [re] 바이블 레이크리에이션 교육 안내 Untitled Document 조혜란 2006.12.12 4965
1108 불교 포이동 능인선원에 관한 글 http://www.donga.com/docs/magazine/shin/2006/12/07/200612070500008/200612070500008_1.html신동아에 나온 불교 능인선원에 관한 글입니다. 좋은 참고가 될 것... 관리형제 2006.12.18 6123
1107 한우리 창립 1주년 기념 동영상 + 평화와 선 마지막 대림주간 잘지내시길.. 방금 한우리에도 올렸는데, 여기에도 올립니다. 아쉬운 것은 자료가 너무 부족해서..많이 부족합니다. 한우리에 많은 ... 정마리아 2006.12.18 5368
1106 Merry Christmas! Silver Bells ola 2006.12.23 6451
1105 12월의 엽서 / 이해인 12월의 엽서 / 이해인 또 한해가 가 버린다고 한탄하며 우울해 하기 보다는 아직 남아 있는 시간들을 고마워 하는 마음을 지니게 해 주십시오 한 해 동안 받은 우... 겸손한기도*^^* 2006.12.25 6900
1104 시대적자료주소 시대적자료 웹사이트 //cafe.daum.net/fgbc //cafe.daum.net/waitingforjesus //cafe.daum.net/amencomejesus //cafe.daum.net/thelordday //cafe.daum.net/last6... 엄누가선교사 2006.12.25 4992
1103 마리아 엘리사벧을 만나심... 사랑해 2006.12.27 5259
1102 2007학년도 가톨릭 교리신학원 신입생 모집안내 2007학년도 신입생을 모집하고 있습니다. 저희 가톨릭교리신학원은 4개의 교육과정(전문교육과정, 통신교육과정, 교양교육과정, 영성교육과정)으로 이루어져 있으... 교리신학원 2006.12.27 5811
1101 그 누가 남을 도왔다는 말인가 ? 도움이란 관연 무엇인가 ? 이 문제를 깊이 생각해 봅니다 옛 응암동에 장애인 시설이 있었는데 그곳은 외국인 신부님이 운영을 합니다 불쌍한 거동도 못하는 장... file 비둘기 2006.12.29 4654
1100 ★ 웃음치료사, 레크리에이션지도사, 펀경영지도사 1급 2종 동시취득(법인 자격증) ★ 웃음치료사, 레크리에이션지도사, 펀경영지도사 1급 2종 동시취득(법인 자격증) (국내 유일한 웃음치료사, 펀경영지도사 법인 자격증) - 법인 38기 웃음치료사 ... 웃음센터 2007.01.03 9755
Board Pagination ‹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84 Next ›
/ 8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