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Navigation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관구, 프란치스코회, 작은형제회, 성 프란치스코, 아씨시, 프란치스칸, XpressEngine1.7.11, xe stylish

조회 수 13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9912이재환-2.jpg
訃告

 이재환 라파엘 수사

(작은형제회)


      생: 1937년 3월 16일

      련: 1971년 2월 15일

  서 약: 1972년 2월 22일

성대서약: 1975년 2월 17일

      종: 2019년 12월 01일



지각없는 자는 이웃을 비웃지만 슬기로운 사람은 침묵을 지킨다.”

(잠언 11, 12)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 관구에서 우리와 함께 수도생활을 해 온 이재환 라파엘 수사님께서 2019년 12월 01일 22시 41분에 50여년의 수도생활을 마치고 진주 하대동에서 82세의 일기로 선종하였습니다.

라파엘 수사님은 1937316일 경북 안동시 예안면에서 태어나 고등학교 재학 중인 20, 1958년 대구 신암동본당에서 임화길 신부의 주례로 세례를 받았습니다. 그후 성소의 꿈을 안고 1964년 당시 카나다 선교단 소속인 대전 목동수도원으로 입회하였으며 1967년 지원 착복을 하였고, 당시 수도회의 사정이 매년 수련을 할 수있는 상황이 되지 않아 오랜 지원기를 보내다 1971년에 8명의 형제들과 함께 수련을 시작하였습니다1975년 이 아뽈리나리스 준관구봉사자의 주례로 성대서약을 발한 후, 먼저 수도회 양성진으로 일하였습니다이어서 관구 내 사회복지시설에서 책임자로 오랫동안 일하였는데,  하대동 소년마을에서 23개월, 산청성심원에서 두 차례 8년간, 그리고 진주 하대동 노인요양원에서 두 차례 4년간 시설장으로 일했습니다.  2003년부터는 산청 성심원과 진주 하대동 에서 거주하면서 공동체의 일원으로 조용하게 생활하였습니다. 이 라파엘 수사님은 관구 평의원으로도 헌신적으로 일하였는데 1979년부터 1991년까지 세 차례 관구 평의원직을 수행하면서 한국 작은형제회의 평형제들의 대표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기도 했습니다.


*빈소 :진주 하대동 성 프란치스코 수도원 1층

*장례 : 12월 4일(수) 오전 9시 진주 칠암동 성당 

서비스 선택
<-클릭 로그인해주세요.
댓글
?
Powered by SocialXE

알림 사항

공지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관구 페이스북 페이지 안내 1 홈지기 2017.06.14 18777
345 2018년 주님 성탄 대축일 총봉사자 서한 PDF뷰어가 실행되지 않을 경우 첨부파일을 다운받아 주세요. file 홈지기 2018.12.21 708
344 2018년 정동 수도원 성탄 밤미사 안내 2018년 정동 수도원 성탄 밤미사가 관구봉사자 호명환 가롤로 형제님의 주례로 12월 24일 오후 8시에 정동 프란치스코 교육회관 1층 성당에서 있... 홈지기 2018.12.17 929
343 제기동 프란치스코의 집 30주년 감사미사 안내 pdf 뷰어가 작동하지 않을시 다운로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file 홈지기 2018.10.25 1019
342 2018년 사부님 대축일 총봉사자 서한 pdf뷰어가 실행되지 않을 경우 다운 받아서 읽어주세요. 2018년 사부님 대축일 총봉사자 서한.pdf file 홈지기 2018.10.03 775
341 2018년 성녀 클라라 대축일 관구봉사자 편지 잠시 기다리시면 PDF뷰어를 통해 편지를 읽으실 수 있습니다. 뷰어가 작동하지 않을 시 첨부 파일을 다운 받아 보시면 되겠습니다. file 홈지기 2018.08.07 828
340 2018년 포르치운쿨라 행진 공지 2018년 포르치운쿨라 행진 알림 (1차)  . 주님의 평화와 선이 여러분에게 가득하시길 빕니다.   올해도 포르치운쿨라 행진을 계획하였습니다. 올해는 포... 김레오나르도 2018.06.09 1468
339 오태일 일데폰소 형제님 장례에 관한 감사인사 평화와 선! 저희 수도회(작은형제회)의 오태일 일데폰소 형제님 장례 일정에 함께 해 주신 모든 성직자, 수도자, 신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 홈지기 2018.06.04 1101
338 [부고]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오태일 일데폰소 신부 訃告 “내 주여! 목숨 있는 어느 사람도 벗어나지 못하는 육체의 우리 죽음, 그 누나의 찬미 받으소서.” (태양 형제의 노래)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 관구... file 홈지기 2018.05.31 3102
337 이스라엘 폭력 사태 종식과 평화를 위한 총장과 성지 관구장의 특별 담화문 작은 형제회(프란치스코회) 총장과 성지 관구장이 성령 강림 주일를 맞아 이스라엘 폭력 사태 종식과 평화를 위한 특별 담화문을 발표하였습니다. ... file 김정훈OFM 2018.05.19 842
336 제 20차 프란치스칸 영성 학술 발표회 안내 어느새 20차를 맞이하게 된 프란치스칸 영성 학술 발표회가 6월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정동 프란치스코 교육회관에서 열립니다. 이번 영성 학술 발표회는 ... file 홈지기 2018.05.17 124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 3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