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Navigation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관구, 프란치스코회, 작은형제회, 성 프란치스코, 아씨시, 프란치스칸, XpressEngine1.7.11, xe stylish

말씀 나눔

매일미사 독서와 복음, 그리고 성 프란치스코의 글 묵상나눔

  1. No Image 14Oct

    연중 제28 주일

    영원한 생명 사람들은 영생을 꿈꿉니다. 유대인들은 죽은 후의 영원한 생명을 생각하였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영생을 그렇게 생각하지 않고, 자식을 두는 것으로 생각하였습니다. 나는 늙어 죽지만, 나의 자식이 내 뒤를 이어 살기 때문에 그렇게 사는 것이 ...
    Date2006.10.14 By박필 Reply2 Views2438
    Read More
  2. No Image 08Oct

    연중 제27 주일

    남녀의 혼인 사람은 남자와 여자로 되어 있고 때가 차면 둘이 결혼하게 되어 있습니다. 이게 조물주가 사람에게 박아주신 코드입니다. 창세기는 그것을 아름다운 예화로 만들어 설명해줍니다. 남자에게는 짝이 필요하여, 하느님께서 남자를 잠들게 하고, 그 갈...
    Date2006.10.08 By박필 Reply0 Views2520
    Read More
  3. No Image 29Sep

    아기 예수의 성녀 데레사

    1. 데레사의 유년시절 오늘은 성녀 데레사 대축일입니다. 데레사는 1873년 프랑스의 열심한 가톨릭 집안에서 태어났는데, 만 4살에 어머니가 병으로 세상을 떠나는 불행을 겪게 됩니다. 이는 데레사에게 큰 충격이었습니다. 어린이에게 엄마는 거의 절대적인데...
    Date2006.09.29 By박장원 Reply0 Views3080
    Read More
  4. No Image 22Sep

    연중 제25 주일

    죽음 예고 예수님께서는 당신이 죽으실 것을 일찌감치 아셨습니다. 정상인이라면 당연히 그렇게 예감할 것이었습니다. 예수님은 이스라엘 당국이 절대시하는 율법을 드러내놓고 비판하셨기 때문입니다. 때로는 당국자들을 매우 난처하게 만들기도 하셨습니다. ...
    Date2006.09.22 By박장원 Reply1 Views2427
    Read More
  5. No Image 16Sep

    한국순교성인 대축일(이동)

    한국천주교회의 신묘한 출발 한국천주교회는 18세기 말 실학파 지성인들의 학문적 연구로 싹트기 시작했습니다. 대표적인 인물로는 다섯 분을 꼽을 수 있습니다. 이벽(요한), 이승훈(베드로), 권일신(프.사베리오), 권철신(암브로시오), 정약종(아오스딩)... ...
    Date2006.09.16 By박장원 Reply0 Views2723
    Read More
  6. No Image 09Sep

    연중 제23 주일

    열려라![에파타] 예수님은 긴 여행을 마치고 다시 갈릴래아 호숫가로 오셨습니다. 티로와 시돈을 거쳐, 데카폴리스 지역을 가로질러 돌아오신 것입니다. 이것은 전도 여행이라기보다는 일종의 피신이었을 것입니다. 당국으로부터 예수 체포령이 떨어져서 예수...
    Date2006.09.09 By박장원 Reply0 Views2343
    Read More
  7. No Image 02Sep

    연중 제22 주일

    율법의 영광 유대인에게는 율법이 하느님의 선물이었습니다. 까마득한 옛날 그 백성의 선조들이 하느님을 깨친 후 하느님의 규정과 법규를 알려주었습니다. 가장 유명한 인물이 모세였습니다. 모세5경이 그렇게 생겨났습니다. 유대인들의 성경은 바로 모세5경...
    Date2006.09.02 By박필 Reply0 Views2485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859 860 861 862 863 864 865 866 867 868 ... 871 Next ›
/ 87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