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Navigation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관구, 프란치스코회, 작은형제회, 성 프란치스코, 아씨시, 프란치스칸, XpressEngine1.7.11, xe stylish

말씀 나눔

매일미사 독서와 복음, 그리고 성 프란치스코의 글 묵상나눔

  1. No Image 31Mar

    사순 제5 주일

    죽음과 밀알의 관계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은 당신 죽음과 수난을 예고하십니다. 그리스 사람들이 예수님을 뵙고자 했을 때, 예수님은 비장한 마음으로 당신 수난을 토로하십니다. 밀알 하나가 땅에 떨어져 죽지 않으면 한 알 그대로 남아 있을 뿐... 떨어져 죽...
    Date2006.03.31 By박장원 Reply0 Views2053
    Read More
  2. No Image 25Mar

    사순 제4 주일

    요한복음의 핵심 요한복음의 핵심은 오늘 우리가 들은 이것입니다. -하느님께서는 인간을 너무 사랑하셔서 외아들을 이 세상에 보내주셨다. -그를 믿는 사람은 누구나 멸망하지 않고 영원한 생명을 얻게 하셨다. 여기서 하느님의 사랑, 육화의 신비, 인간의 구...
    Date2006.03.25 By박장원 Reply0 Views2351
    Read More
  3. No Image 24Mar

    주님 탄생 예고 대축일

    사랑밖에 난 몰라 오늘은 주님의 탄생 예고를 경축합니다. 12월 25일에서 거꾸로 아홉 달을 역산하면 3월 25일이 됩니다. 예수님은 여느 인간과 똑같이 어머니 태중에서 잉태됩니다. 그리고 아홉 달의 성숙 기간을 가지게 됩니다. 그러나 여느 인간과 달리 하...
    Date2006.03.24 By박장원 Reply0 Views2563
    Read More
  4. No Image 20Mar

    성 요셉 대축일 단상

    오늘은 예수님의 양-아버지 성 요셉 대축일입니다. 아버지 요셉이 얼마나 중요한 역을 맡았는지 잠깐 살펴봅니다. 예수님 당시에 아버지의 역할은 절대적이었습니다. 우리 나라도 얼마 전까지 철저히 그랬었고, 지금도 여전히 그렇습니다. 가부장 중심의 사회...
    Date2006.03.20 By박필 Reply0 Views2701
    Read More
  5. No Image 17Mar

    사순 제3 주일

    예루살렘 성전 정화 이스라엘 민족의 단일성을 지탱해주던 두 가지 핵심이 있었으니, 하나는 모세의 율법이요, 다른 하나는 예루살렘 성전 예배입니다. 이스라엘에는 이것을 가르치는 사제들이 있었고, 이것을 실천하는 백성들이 있었습니다. 이렇게 이스라엘...
    Date2006.03.17 By박필 Reply0 Views2483
    Read More
  6. No Image 11Mar

    사순 제2 주일

    인생의 황홀경 우리는 살아가면서 가끔 황홀경에 듭니다. 부모님이 애틋하게 자식을 사랑할 때, 자식이 정성을 다하여 부모님께 효도할 때, 남녀가 다정한 눈빛으로 사랑을 속삭일 때, 어려움 중에 있는 우리를 친구가 허물없이 도와줄 때, 문제 해결을 못하고...
    Date2006.03.11 By박장원 Reply0 Views2206
    Read More
  7. No Image 04Mar

    사순 제1 주일

    예수님의 유혹 예수님은 우리와 똑같이 많은 유혹을 받으셨습니다. 사람이란 누구나 유혹을 당합니다. 그래서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기도에 대해 가르침을 주실 때 유혹에 빠지지 않도록 해달라는 간구를 넣으셨습니다. 예수님은 어떤 유혹을 받으셨을까요? 모...
    Date2006.03.04 By박장원 Reply4 Views270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570 571 572 573 574 575 576 577 578 579 Next ›
/ 57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