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Navigation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관구, 프란치스코회, 작은형제회, 성 프란치스코, 아씨시, 프란치스칸, XpressEngine1.7.11, xe stylish

말씀 나눔

매일미사 독서와 복음, 그리고 성 프란치스코의 글 묵상나눔

  1. No Image 31Oct

    하느님 나라 만들기

    예수님께서는 하느님의 아드님으로서 하느님 나라의 신비를 그 누구보다도 잘 알고 계셨다. 말로 설명할 수 없는 하느님 나라를 예수님께서는 오늘 두 비유를 통해 말씀해 주신다. 하느님 나라는 겨자씨와 같다고 할 수 있고 하느님 나라는 밀가루 반죽과도 같...
    Date2006.10.31 By마중물 Reply0 Views2495
    Read More
  2. No Image 28Oct

    연중 제30 주일

    오늘 복음은 눈먼 바르티메오가 예수님을 만나 시력을 되찾은 사건을 전해주고 있습니다. 시력을 되찾은 바르티메오에게 예수님은 복음이었습니다. 바르티메오는 눈이 멀었고 아무것도 볼 수 없었습니다. 얼마나 답답하고 힘들었을까요? 바르티메오에게 소원이...
    Date2006.10.28 By박장원 Reply0 Views2515
    Read More
  3. No Image 20Oct

    전교주일

    오늘은 전교주일입니다. 전 세계 모든 민족들의 복음화를 위해서 다짐, 결심, 반성하는 날입니다. 예수님의 복음.... 이것을 살자는 것이요, 이것을 증거 하자는 것이요, 이것을 전하자는 것이요, 이것을 잘 하고 있는지 다시 결심, 다짐, 반성하자는 날입니다...
    Date2006.10.20 By박장원 Reply0 Views2262
    Read More
  4. No Image 17Oct

    겉과 속

    옛적에 유학차 처음 이태리에 갔을 때 나의 첫인상은 내가 생각한 것보다 너무 지저분한 나라라는 것이었다. 회의차 자주 이태리를 방문하면서 세월이 흘러 그래도 많이 깨끗해진편인데도 여전히 지저분한 인상은 어쩔 수 없는 것같다. 그런데 금년에 한국을 ...
    Date2006.10.17 By마중물 Reply2 Views2642
    Read More
  5. No Image 14Oct

    연중 제28 주일

    영원한 생명 사람들은 영생을 꿈꿉니다. 유대인들은 죽은 후의 영원한 생명을 생각하였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영생을 그렇게 생각하지 않고, 자식을 두는 것으로 생각하였습니다. 나는 늙어 죽지만, 나의 자식이 내 뒤를 이어 살기 때문에 그렇게 사는 것이 ...
    Date2006.10.14 By박필 Reply2 Views2372
    Read More
  6. No Image 08Oct

    연중 제27 주일

    남녀의 혼인 사람은 남자와 여자로 되어 있고 때가 차면 둘이 결혼하게 되어 있습니다. 이게 조물주가 사람에게 박아주신 코드입니다. 창세기는 그것을 아름다운 예화로 만들어 설명해줍니다. 남자에게는 짝이 필요하여, 하느님께서 남자를 잠들게 하고, 그 갈...
    Date2006.10.08 By박필 Reply0 Views2456
    Read More
  7. No Image 29Sep

    아기 예수의 성녀 데레사

    1. 데레사의 유년시절 오늘은 성녀 데레사 대축일입니다. 데레사는 1873년 프랑스의 열심한 가톨릭 집안에서 태어났는데, 만 4살에 어머니가 병으로 세상을 떠나는 불행을 겪게 됩니다. 이는 데레사에게 큰 충격이었습니다. 어린이에게 엄마는 거의 절대적인데...
    Date2006.09.29 By박장원 Reply0 Views301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754 755 756 757 758 759 760 761 762 763 ... 767 Next ›
/ 76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