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Navigation

작은형제회(프란치스코회) 한국관구, 프란치스코회, 작은형제회, 성 프란치스코, 아씨시, 프란치스칸, XpressEngine1.7.11, xe stylish

조회 수 80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2017 포르치운쿨라 행진 3일차 ★


* 행진 구간 : 임원해양경비안전센터 ~ 울진핵발전소
* 참여인원 : 19명
* 구간참가자 : 0명
* 도착지 인원 : 16명

* 천사 : 핵으로부터 안전하게 살고싶은 사람들의 모임 '핵안사' 회장 이규봉님 외,

              시원한 커피와 문어를 나누어 주셨습니다.


오늘은 임원 2리 이장님께서 주신 많은 옥수수와 탕 국물로 배고프지 않게 식사를 마치고

야외미사가 예정되어 있는 울진 솔섬을 거쳐 울진핵발전소에 도착, 핵안사 단체와 나눔을 가질 예정입니다. 

숙식을 제공해주신 임원 2리 어르신들께 감사드리며...

주님의 이름으로 행진!


- 출발전 배웅오신 회장님과 울진 핵발전소까지 길안내를 해주실 이옥분 젤뜨루다 자매와 함께 단체사진^^

2017-3-01.jpg


- 어제의 구름기둥 박은오 안드레아 형제와 오늘의 구름기둥 박노수 대건 안드레아 형제

2017-3-02.jpg


- 남부 화력발전소에서 울진 핵발전소까지 함께 걸어주실 수호천사 이장님과 스님

2017-3-12.jpg


-솔섬

포털 사이트에 '솔섬'을 검색을 권합니다.

아름다운 아니, 아름다웠던 솔섬이라는 곳에는 더이상 물고기가 살지 않고 갈매기가 날아들지 않는 곳이 되어버렸습니다. 

화력발전소, 원자력 발전소의 폐해와 지역발전을 지역민에게 맡기는 행정, 이로인한 지역주민들의 갈등과 갈등조장 등에 대해 이장님과 스님의 말씀 나눔이 있었습니다.

2017-3-06.jpg

2017-3-09.jpg


2017-3-11.jpg


- 월천유원지 다리 밑에서 솔섬을 등지고 주일미사 봉헌.

2017-3-05.jpg


미사 마치고 점심식사입니다.

집 떠나면 다 맛있다더니 참말입니다. 형제들과 함께 둘러 앉아 먹는 옥수수가 참 맛있습니다. 

집 떠나면 다 맛있다고 하지만, 그보다는 임원 2리 어르신들의 사랑과 응원이 담긴 옥수수이기에 더 맛있었다고 고백합니다. 탈핵을 외치며 수없이 거리 식사를 하셨을 활동가를 뵈었고, 언제 끝날지 모르는 '거리에서의 삶'을 그려보며

식사 메뉴도 사치라는 생각이 듭니다. 찜통같은 더위에 물한잔이 귀할텐데 말이죠.

2017-3-03.jpg

2017-3-04.jpg

- 울진 핵발전소를 향해 가는길...

이옥분 젤뜨루다 자매께서 신월진 하늘원전 설명 중

삼척평화  www.facebook.com/samcheokpeace

2017-3-08.jpg


- 강원 삼척을 떠나 원전 마피아들 세상 경북최북단 울진으로!!!

2017-3-07.jpg


- 공소에 잠시 들러 도보 행진 기간동안 흘리는 모든 땀방울을 포르치운쿨라 행진 목표인

생명 평화 증진, 에너지 절약, 신재생 에너지 사용 확대, 석탄과 원자력 에너지 사용 축소' 이루는데 써주십사

기도드렸습니다. 벌써 희망이 보입니다.  빛이 보입니다.

image

- 울진 (부귀리)에서 최노아 최익훈 미카엘 부자 귀가

image

- 원자력 발전소 본관 앞 사진 촬영(핵으로부터 안전하게 살고시은 사람들의 모임), 나눔시간

image 

이규보 회장은 울진 원전을 한마디로 '큰 암덩어리'로 표현하며, 1988년 1호기가 가동되고 현재까지의 과정과 7,8,9,10호기의 중단을 위해 투쟁하고 있음을 전하며, 현재 100여명의 주민이 암 발생으로 소송중이라고 했습니다.


- 신화 12동 회관 도착

image



내일도 기도안에서 함께 걸어주시기를 청하며

포르치운쿨라 행진 3일차 일지를 마칩니다.





서비스 선택
<-클릭 로그인해주세요.
댓글
?
Powered by SocialXE

자유나눔 게시판

자유롭게 글을 남겨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24 2017 포르치운쿨라 행진 4일차(7/24) + 평화를 빕니다 ★ 2017 포르치운쿨라 행진 4일차 ★ * 행진 구간 : 울진핵발전소 ~ 망양2리 마을회관 ~ 죽변 오산마을(숙소를 찾지 못하여 되돌아옴) * 참여... file 김레오나르도 2017.07.26 804
823 사랑의 학교에서 동창생들에게 쓰는 편지 사랑의 학교에서 동창생들에게 쓰는 편지   열대야의 맹위가 잠들지 못하게 하는 밤 사랑의 학교에 다니는 동창생들인 너희들을 위하여 이미 새날이 된 ... 이마르첼리노M 2017.07.25 669
822 과제 과제   선은 육화한 그리스도의 실재 거룩한 표양과 모범으로 그분을 낳는 일   완성을 향한 성숙의 의무 사랑이 되어가는 여정 닮아가는 여정 ... 이마르첼리노M 2017.07.24 607
» 2017 포르치운쿨라 행진 3일차(7/23) ★ 2017 포르치운쿨라 행진 3일차 ★ * 행진 구간 : 임원해양경비안전센터 ~ 울진핵발전소 * 참여인원 : 19명 * 구간참가자 : 0명 * 도착지 인원 : 16명 * 천사 ... file 김레오나르도 2017.07.24 802
820 아직도 못 다한 말 아직도 못 다한 말   하나의 진실을 키워 주변을 밝히고 기쁨과 고마움으로 채워내기 위해 평생의 성실을 서약한 나 머리엔 서리가 내리고 기억과 안총... 이마르첼리노M 2017.07.23 649
819 2017 포르치운쿨라 행진 2일차(7/22) &lt;2017 포르치운쿨라 행진 2일차&gt; 7/22일(토) * 구간 ; 레일바이크승강장 ~임원해양경비안전센터 * 참여인원 ; 34명 * 구간참가자 ;   강릉 애지람 엄삼... file 김레오나르도 2017.07.23 968
818 사랑하지 않고 죽을 수는 없다 사랑하지 않고 죽을 수는 없다   우리의 삶에 따르는 모든 것은 아프고 슬프고 아름답다   사랑에 아파보지 않았다면 내 생애의 긴 여로를 다 채우는 ... 이마르첼리노M 2017.07.22 624
817 왕진 왕진   하느님의 것이 되기 위하여 누구의 관심사도 되지 않으려는 믿음이 나에게 있을까?   다른 이들과 분리할 수 없는 관계 속에서 자신의 운명... 이마르첼리노M 2017.07.20 610
816 消防의 지혜를... 消防의 지혜를...   폭우와 가뭄 부익부 빈익빈의 장마 속에 얼굴을 내민 이글거리는 태양 불과 불이 만나 거세진 불가마속의 화염이 바다에 빠졌다 수... 이마르첼리노M 2017.07.13 624
815 내 영혼의 하얀 조각달 내 영혼의 하얀 조각달   여럿의 아이를 둔 엄마는 자녀들과 더불어 평생을 산다. 자신을 쪼개서 나누는 일은 하지 않고 아이들마다 엄마의 전부를 준다. ... 이마르첼리노M 2017.07.12 618
814 별이 보이는 까닭은 별이 보이는 까닭은     해가 있을 땐 별을 볼 수가 없다 별이 보이는 이유는 어둠이 있기 때문이다 빛나는 모든 것은 어둠에 씻겨 더욱 눈부시다 ... 이마르첼리노M 2017.07.10 788
813 누군가의 사랑을 받는 날엔 누군가의 사랑을 받는 날엔,   여름엔 뜨겁고 불붙어 있었지만 사람의 피는 별로 데워지지 못했으며 가을은 사유의 침잠을 권유해 주었지만 깊이 바라보... 이마르첼리노M 2017.06.23 810
812 단상 단상     우리 믿음은 피조물 안에 숨겨져 있는 하느님의 선성을 알아보는 능력에 달려있다. 우리 희망은 사람들 안에 숨겨져 있는 하느님의 자비를 깨... 이마르첼리노M 2017.05.31 641
811 존재의 심연에서 2 존재의 심연에서     가난한 소유도 풍성한 소유도 내게 있어선 오직 당신이 이를 재량합니다. 당신은 내가 존재하는 그 모든 영역을 관할 하기 때문... 이마르첼리노M 2017.05.19 714
810 자유 자유   모든 것을 얻기 위해 모든 것을 잃는 자유 생명을 바쳐 생명을 얻는 신비 예수 그리스도에게 배운 진리다   자유가 없으면 사랑도 없다. 의... 이마르첼리노M 2017.05.17 678
Board Pagination ‹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77 Next ›
/ 7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