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말씀나누기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미사-하느님 마음 돌리기 위해 기도할 필요 없다.

by 김레오나르도 posted Jun 25,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No Attached Image

오늘은 한국전쟁이 발발한 날을 잡아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해

기도하는 날인데 오늘 복음에서 주님은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너희 가운데 두 사람이 이 땅에서 마음을 모아 무엇이든 청하면,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께서 이루어 주실 것이다.”

 

그런데 오늘 말씀을 면밀하게 따지면 두 사람이 그러니까 여럿이

마음을 모아 같이 기도하지 않으면 들어주지 않으신다는 말이 됩니다.

 

그리고 무엇이든 마음을 모아 청하면 이루어주신다고 하시니

비단 민족의 화해와 일치뿐 아니라 무릇 모든 청원기도는 개인적인

청원이 아닌 한 마음을 모아 같이 기도하면 들어주신다는 말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심각하게 반성을 해야 합니다.

우리 민족의 화해와 일치가 아직까지 이루어지지 않은 것은

우리가 마음을 모아 기도하지 않았기 때문인 것이지요.

 

사실 우리 국민 모두가 주님 말씀대로 마음을 모아 기도하였다면,

그 정도까지는 못되더라도 그리스도인만이라도 마음을 모아 기도했다면

벌써 민족의 화해와 일치가 이루어지고 나아가 통일도 이루어졌을 겁니다.

 

지금까지 통일이 안 된 것이 분단의 고착화를 바라는 세력들,

첫째로 일본, 중국, 미국, 러시아와 같은 한반도를 둘러 싼 외세 때문이고,

그 다음이 김정은 때문이라거나 분단의 상황이 자기들의 권력과 기득권을

유지하는데 유리하다 생각하는 정치가나 권력가들 때문이라고 생각하지만

근본적으로는 우리 국민 대다수가 통일을 바라지 않기 때문이고

바라더라도 기도를 절박하게 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실로 일부 근본주의 목사들의 입에서 아직도 빨갱이 소리가 떠나지 않고

오히려 증오를 부추기고 있으니 주님께서 아무리 원수를 사랑하라고,

일치를 위해 기도하라고 하셔도 그들이 기도하겠습니까?

 

이러면 아무리 주님이 원하셔도 화해와 일치를 이루어주실 수 없고 그래서

우리가 주님께 기도하는 것이 아니라 주님께서 우리에게 기도하실 겁니다.

형제간에 싸우는 것을 부모가 보고 제발 싸우지 말고 잘 지내라고 하여도

도무지 말을 듣지 않으면 오히려 부모가 자식들한테 애원하듯 말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여기서 청원기도의 원리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기도는 하느님 마음을 돌리기 위해서 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 마음을 돌리고 우리 마음이 하나 되게 하기 위해 하는 것임을.

 

그렇습니다.

우리는 제발 하느님 마음을 돌리기 위해서 기도하지 말아야 합니다.

마음을 돌려야 할 것은 우리이고 그러니 우리 자신을 위해 기도해야 합니다.

 

그래서 안 좋은 관계나 원수 같은 사람 때문에 괴로워 저를 찾아오는 분들

화해하고 용서하고 싶지만 그렇게 되지 않아서 괴로워하는 분들에게

저는 화해와 용서를 위해 기도를 하라고 충고하는데 그것은

내가 용서할 수 있도록 그가 변하게 해달라고 기도하는 것이 아니라

기도하는 동안 기도하는 내가 변화되기를 바라며 기도하라는 뜻입니다.

 

사실 한 개인도 이렇게 마음을 돌려 기도하기가 어렵습니다.

화해와 용서의 의지, 일치의 의지를 갖기가 그만큼 어렵다는 뜻입니다.

그러니 집단이 마음을 돌리는 것은 얼마나 어려고

같이 마음을 모아 기도하는 것은 얼마나 어렵겠습니까?

 

그러므로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해 기도하는 오늘 우리는

김정은이가 회개하게 해달라고 기도하기 전에

나와 우리 그리스도인들이 먼저 회개하고 기도하게 해달라고 기도하고,

그런 다음 우리 국민이 회개하고 그런 다음에 북녘의 형제들이

우리와 같은 마음이 되어 함께 기도할 수 있게 해달라고 기도해야겠습니다.

 

서비스 선택
<-클릭 로그인해주세요.
댓글
?
Powered by SocialXE

  • profile image
    홈페이지 푸른풀밭 2019.06.25 09:49:00
  • profile image
    홈페이지 이필수다리아 2019.06.25 05:32:53
    감사합니다...^^
  • ?
    홈페이지 성체순례자 2019.06.25 03:49:24
    신부님의 말씀을 같은 전례시기에는 어떻게 묵상하고 강론하셨는지 비교하면 더욱 풍성한 내용을 알 수 있으리라는 생각으로 올립니다.^♡^
  • ?
    홈페이지 성체순례자 2019.06.25 03:45:40
    18년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기도의 날 - 남북통일 기원 미사
    (기도하면 꼭 된다.)
    http://www.ofmkorea.org/127120

    16년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기도의 날 - 남북통일 기원 미사
    (기도는 어떤 행동보다 더 강력한 행동)
    http://www.ofmkorea.org/90483

    15년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기도의 날 - 남북통일 기원 미사
    (우리가 해야 할 일)
    http://www.ofmkorea.org/79069

    13년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기도의 날 - 남북통일 기원 미사
    (믿음의 희망과 용기가 있어야만)
    http://www.ofmkorea.org/54561

    09년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기도의 날 - 남북통일 기원 미사
    (이기려 들지 말지니!)
    http://www.ofmkorea.org/271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